Little Joy - With Strangers : 사이드 프로젝트의 즐거움 by 액화철인





 스트록스의 드러머인 파브리찌오 모레티와 브라질 밴드인 로스 에르마노스의 로드리고 아마란테가 의기 투합해서 만든 일종의 미니 프로젝트 앨범.

자주 듣는 팟캐스트에서 "With Strangers"라는 곡을 듣고 찌릿해서 앨범을 사버렸다.
안그래도 포크가 풍년이었던 2008년 미국 음악시장이었지만... 이 앨범 많이 좋다.


다른 남자에게 떠나간 여자에게 매달리면서 너 말고 딴사람이랑 살아서 뭐하니라는 내용의 가사에 어울리는
땅에 질질 끌리는 듯한 로드리고 아마란테의 보컬이 훌륭하다..






I bet you're wondering how I knew
That this would come to an end
He stole your heart from you
So you tossed me out to the wind

I keep pretending not to care
Oh the winter scent in her hair
Compels my hands to do
The things my heart wouldn't dare

I'll keep holding on to you
See no use perfecting lives with strangers
If only you, if only now

And in the twilight of this hour
When fools are mistaken for men
This shadow suits me well
My regrets are faced in the end

I'll keep holding on to you
See no use perfecting lives with strangers
If only you, if only now
I'll keep holding on to you
See no use perfecting love with strangers
If only you, if only now

덧글

댓글 입력 영역